수능, 수능 시간표 및 수능 준비물...수능 문제 및 정답 공개는
상태바
수능, 수능 시간표 및 수능 준비물...수능 문제 및 정답 공개는
  • 박종대
  • 승인 2019.11.14 0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능 시간표, 1교시 국어, 2교시 수학, 점심시간 후 3교시 영어, 4교시 한국사, 탐구영역, 5교시 제2외국어/한문

수능 준비물, 수험표, 신분증, 수정테이프, 아나로그 시계

수능 시험 문제, 정답 공개...각 교시 중증 시각장애 시험 종료 직후 한국교육과정평가원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이 14일 전국 86개 시험지구, 1185개 시험장에서 일제히 치러진다.

올해 수능은 54만8734명이 지원해 지난해 59만4924명보다 4만6190명 줄었다.

수능 시간표를 보면, 수험생들은 수험표와 신분증을 지참하여 오전8시10분까지 입실을 완료해야 한다.

시험장에 입실한 후 오전8시40분부터 1교시 국어영역 시험이 시작된다.

수능 시간표에 따라 2교시 수학 시험을 치르고 12시 10분부터 13시까지 점심시간을 갖고 3교시 영어, 4교시 한국사와 탐구영역(사회/과학/직업), 5교시 제2외국어/한문 순으로 시험이 진행된다

1교시 국어영역은 오전8시40분부터 10시까지 80분간 실시한다.

2교시 수학(가형/나형) 영역은 오전10시30분부터 오후12시10분까지 100분간 진행된다.

이후 50분동안 점심식사와 휴식을 위한 시간을 갖게 된다.

3교시 영어영역은 오후1시10분부터 2시20분까지 70분간 치러진다. 17개문항으로 구성된 영어영역 듣기평가도 시험시간에 포함된다. 듣기평가는 오후1시10분부터 25분 이내로 실시한다. 

4교시 한국사/탐구영역은 오후2시50분부터 4시32분까지 102분간 진행된다.

문제지 배부/회수 시간 등이 포함된 시간이다. 오후2시50분부터 3시20분까지 30분간 한국사 시험을 치른 후, 10분간 한국사영역 문제지를 회수하고 탐구영역 문제지를 배부한다. 

탐구영역 문제지 배부가 끝난 오후3시30분부터 오후4시까지 탐구영역 첫 과목 시험이 시작된다. 두 과목을 선택한 수험생은 이때부터 탐구영역 시험을 치르고 한 과목만 선택한 수험생은 대기한다.

오후4시부터 2분간 첫 번째 과목의 문제지를 회수한 뒤 오후4시2분부터 나머지 탐구 한 과목 시험을 진행한다. 탐구 한과목만 선택한 수험생은 이때 본인이 선택한 탐구과목의 시험을 치르게 된다. 오후4시2분부터 4시32분까지 30분간 시험을 진행한 뒤 4교시가 종료된다.

5교시 제2외국어/한문 영역은 오후5시부터 5시40분까지 실시한다.

제2외국어/한문 선택 여부에 따라 시험 종료시간이 달라진다. 제2외국어/한문을 선택하지 않은 경우 4교시 종료시간은 오후4시32분이다.

제2외국어/한문을 선택한 경우에는 오후5시40분이 시험 종료시간이 된다.

한편 수험생들은 수험표와 신분증은 필수품이다. 없으면 시험을 볼 수 없다.

신분증은 주민등록증 외에도 운전면허증, 여권도 허용된다. 청소년증과 학생증도 가능하지만 학생증은 사진과 이름, 생년월일, 학교장 직인이 기재돼야 한다. 수험표를 분실했다면 재발급을 해주니 비상용 수험표 사진을 준비하는것도 필요하다.

필기구는 평가원이 제공하는 수능 샤프 제품을 사용해야 한다.

컴퓨터 사인펜은 개인 물품으로 가져갈 수 있지만, OMR 카드 인식 등을 생각하면 평가원이 나눠주는 제품을 사용하는 편이 안전하다.

취향에 따라 방석, 귀마개, 담요 등도 준비할 수 있다. 감독관의 점검을 받으면 된다. 단 '시계'는 주의해야 한다. 통신 기능이나 전자식 화면 표시가 있는 시계는 절대 안 된다. 수험생은 오직 아날로그 시계만 휴대 가능하다.

이날 수능시험 문제와 정답은 각 교시 중증 시각장애 시험 종료 직후 한국교육과정평가원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된다.

국어는 오전10시56분, 수학은 오후2시10분, 영어는 오후5시4분, 한국사와 탐구는 오후8시10분, 제2외국어/한문은 9시43분에 문제지와 답지가 각각 공개된다.

문제와 정답의 이의신청은 14일부터 18일까지다. 25일 확정 정답을 발표하고 내달 4일 수험생들에게 성적이 통지된다.

올해 수능 응시자 가운데 재학생은 지난해보다 5만4087명 줄은 39만4024명(71.8%)이다.

반면 졸업생과 검정고시 등 기타 지원자는 늘었다. 졸업생은 6789명 늘어 14만2271명(25.9%), 검정고시 등 기타 지원자는 1만2439명(2.3%)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