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신림 고중석씨, 제24회 ‘농업인의 날’ 국무총리상 수상
상태바
고창군 신림 고중석씨, 제24회 ‘농업인의 날’ 국무총리상 수상
  • 김용범 기자
  • 승인 2019.11.13 0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위 농가 설득해 신림면 가평리 일대 논 콩 재배 성공, 전국 최고 논 콩 단지로 키워내
▲ 제24회 ‘농업인의 날’ 국무총리상 수상을 한 고중석 단지장 [사진=고창군]

[투데이광주] 고창군 신림면 가평리의 논 콩 재배단지를 전국 최고의 논 콩으로 키워낸 고중석 단지장이 재24회 농업인의 날을 맞아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

고 단지장은 지난 11일 세종시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24회 ‘농업인의 날’ 정부 기념식에 참석해 국무총리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고 단지장은 논 타작물 재배 지원 사업으로 고창군 신림면 가평리 일대 논콩단지 53㏊를 조성하는데 기여했다. 또 한결영농조합법인의 친환경쌀 재배단지 조성 등의 공로가 인정됐다.

고 단지장은 논콩 재배에 반신반의하던 주위 농가들을 설득해 전국 최고의 논콩 재배모델을 만들어 냈다.

고 단지장은 “콩은 습해에 약한 작물이지만 배수와 토양의 특성을 잘 이해하고 그에 따른 시비를 한다면 밭 재배보다 훨씬 더 유리하다”며 “파종부터 수확까지 기계화가 되면서 노동력을 절감할 수 있는 작물이다”고 설명했다.

이어 고 단지장은 “고창군 농업인으로서 긍지와 자부심을 높이는 계기가 되어 기쁘고 농촌에 희망을 줄 수 있는 농생명식품수도 고창군 만들기에 함께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