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수돗물, 서구·남구 수돗물 이물질 나와...단수 조치
상태바
광주 수돗물, 서구·남구 수돗물 이물질 나와...단수 조치
  • 박종대
  • 승인 2019.11.07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 수돗물, 광주 서구 화정동·남구 주월동, 월산동 지역 수돗물에서 이물질 나와

광주 서구와 남구 일부 지역 수돗물에서 흙과 이물질이 섞인 수돗물이 나와 주민들이 5시간여 동안 불편을 겪었다.

7일 광주시 상수도사업본부와 일선 구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45분께 서구 화정3동 일부 세대에서 물이 나오지 않는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광주 상수도 사업본부는 수도관 이물질을 걸러주는 장치에 이물질이 많이 쌓여 발생한 일이라고 판단하고 오전 9시 15분께 이물질 제거 조치를 완료했다.

하지만 이때부터 서구 화정3동을 시작으로 남구 월산동과 주월동 등에서 수돗물에 흙탕물과 이물질이 섞여 나온다는 신고가 잇따라 접수됐다.

상수도사업본부는 이물질 제거 작업을 하는 과정에서 유속이 느려져 급수관 구석에 모여있던 이물질들이 흘러간 것으로 보고 관 안에 남아있는 수돗물을 모두 빼냈다.

깨끗한 수돗물이 나올 때까지 수도관 물을 빼내는 동안 서구 화정동과 남구 ·주월동·월산동 일부 지역에서 단수 조치로 주민들은 5시간여 동안 불편을 겪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