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군, 길작은도서관 ‘2019년 치매극복 선도 도서관’으로 지정
상태바
곡성군, 길작은도서관 ‘2019년 치매극복 선도 도서관’으로 지정
  • 곡성/구재중 기자
  • 승인 2019.10.16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곡성군, 길작은도서관 ‘2019년 치매극복 선도 도서관’으로 지정
치매 정보 제공 및 인식 개선 위한 다각도 노력

전남 곡성군은 지난 14일 입면에 위치한 길작은도서관을 ‘2019년 치매극복 선도 도서관’으로 지정하고 현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치매극복 선도 도서관은 지역 주민의 접근성이 높은 도서관을 통해 치매 관련 최신 정보를 전달하고, 치매에 대한 부정적 인식을 개선하기 위해 운영되는 도서관이다. 이번 선도 도서관 지정에 따라 길작은도서관 자료실 내에는 독립된 치매도서코너를 운영하게 된다.

치매 관련 도서들과 치매안심센터에서 제공하는 간행물, 홍보물 등이 독립코너에 비치됨으로써 도서관을 방문하는 지역 주민들은 치매예방 및 치매극복 관련 정보를 자연스럽게 접할 수 있다.

길작은도서관 김선자 관장은 “현재 준비 중인 작은도서관 리모델링이 완료되면 더욱 쾌적한 환경 속에서 다양한 도서와 프로그램을 접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치매극복 선도 도서관으로 지정된만큼 치매관련 정보 제공 뿐 아니라 치매예방을 위해서도 다각도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곡성군치매안심센터 관계자는 “인구의 고령화와 함께 치매환자가 급격히 증가하고 있어 치매 극복 및 치매 친화적 사회문화 조성을 위해 치매극복 도서관과 다양한 방법으로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