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대병원 채용비리, 경찰 수사
상태바
전남대병원 채용비리, 경찰 수사
  • 박종대
  • 승인 2019.10.16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대병원 채용비리, 경찰 수사

지난 15일 국회 국정감사 과정에서 채용 비리 의혹이 불거진 전남대병원에 대하여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광주 동부경찰서에 따르면 경찰은 전남대병원 노조가 채용 부정에 연루된 병원 사무국장 등에 대한 고발 사건을 검찰로부터 넘겨받아 수사 중이다.

경찰은 해당 의혹에 대해 감사를 벌인 교육부와 병원 사무국에 채용 과정 전반에 대한 자료 제출을 요청했다.  

경찰은 확보되는 자료를 검토해 정확한 사실 관계를 밝힌 뒤 채용 과정 상 문제와 후속 조치의 적절성 등을 판단, 입건 여부 등을 결정할 방침이다.

지난 15일 전남대학교에서 열린 국회 교육위원회 국정감사에서 더불어민주당 박용진 의원은 "전남대병원 고위관리자인 사무국장의 아들은 한 달 실습을 제외하고는 경력이 사실상 전무하데도 경험많은 다른 사람들 모두 제치고 1등을 차지했다"며 "이건 완벽히 '아빠 찬스'다.고 질타했다.

전남대병원 노조는 지난달 6일 채용 부정과 관련 서류 분실 등에 대한 철저한 진상 규명을 촉구하며 광주지검에 고발장을 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