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B 올스타전, 메이저리그 홈런더비, 피트 알론소 vs 게레로 주니어
상태바
MLB 올스타전, 메이저리그 홈런더비, 피트 알론소 vs 게레로 주니어
  • 류기영
  • 승인 2019.07.09 1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LB 올스타전, 메이저리그 홈런더비, 피트 알론소 vs 게레로 주니어

피트 알론소, 홈런더비 승, 우승 상금 100만달러

피트 알론소가 2019 메이저리그 올스타전 '홈런더비'에서 우승하며 우승상금 100만달러를 차지했다.

9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 프로그레시브필드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올스타전 홈런 더비 결승에서 피트 알론소가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를 누르고 정상에 올랐다.

MLB 올스타전 홈런더비 1라운드에서는 8명의 타자가 2명씩 짝지어 대결했다.

작 피더슨(21개)이 브레그먼(16개)을 눌렀고,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29개)가 맷 채프먼(13개)을 꺾었다.

게레로 주니어가 때린 29홈런은 조시 해밀턴(28개, 2008년)을 뛰어넘는 단일 라운드 최다 홈런 기록이다.

25개의 홈런을 때린 아쿠냐 주니어는 조쉬 벨(18개)을 이겼고, 피트 알론소는 정해진 시간 내 14개의 홈런으로 카를로스 산타나(13개)를 가볍게 눌렀다.

2라운드에서는 게레로 주니어가 29개를 때리며 앞섰지만 작 피더슨이 똑같이 29개를 날려 경기를 연장으로 이끌었다. 연장에서도 각각 8홈런씩 기록했고, 2번의 스윙오프 끝에 게레로 주니어가 1개 차이로 작 피더슨을 꺾었다.

게레로 주니어는 1라운드 29개, 2라운드 40개로 결승 이전에 이미 69홈런을 때렸다. 아쿠냐 주니어가 19개, 알론소가 20개로 알론소가 결승에 나섰다.

게레로 주니어는 결승에서 30초 만에 첫 홈런을 날렸다. 앞선 라운드와 달리 체력이 떨어진 게레로 주니어는 20개를 때려냈다. 추가 시간에 2개를 추가하며 총 91개로 홈런더비를 마무리했다.

반면 알론소는 시작부터 홈런을 때려냈다. 1분을 남기고 18개를 날렸고, 23개를 기록하며 100만 달러의 주인공이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