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경찰서장, 대기 발령...버닝썬 등
상태바
강남경찰서장, 대기 발령...버닝썬 등
  • 투데이광주
  • 승인 2019.06.22 2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남경찰서장, 대기 발령...버닝썬 등 

경찰청, 이재훈 강남경찰서장 대기발령, 박영대 총경 보임

서울 강남경찰서장이 대기발령 조치됐다.  

경찰청은 이재훈 강남경찰서장을 대기발령하고 박영대 총경을 새 강남경찰서장으로 임명했다고 21일 밝혔다. 

최근 강남경찰서는 버닝썬 사태를 거치면서 비판의 중심에 섰다.

21일에는 강남경찰서 소속 남녀 경찰관이 부적절한 관계라는 의혹이 제기돼 감찰이 이뤄지고 있다는 사실이 새롭게 알려졌고 또한 이 경찰서 소속 남자 경찰관이 여성 피의자를 성폭행 했다는 의혹이 불거진 지 하루만이다.

강남경찰서장 대기발령은 이 같은 총체적 난맥상에 대한 문책성 인사로 풀이된다.

경찰청 내부에서는 경찰서장 인사 외에도 유착에 취약한 강남경찰서를 개혁하는 방안을 고심하고 있다.

한편 경찰청은 오는 24일부터 다음달 19일까지 본청과 각 지방청 소속 감찰관 59명을 동원해 특별감찰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최신 HOT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