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군, '석곡흑돼지' 임성근 셰프 컨설팅으로 명성 되찾는다
상태바
곡성군, '석곡흑돼지' 임성근 셰프 컨설팅으로 명성 되찾는다
  • 곡성/구재중 기자
  • 승인 2019.06.12 16: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곡성군, '석곡흑돼지' 임성근 셰프 컨설팅으로 명성 되찾는다
석곡흑돼지 특화음식점 육성 사업, '민선7기 공약사항'

전남 곡성군은 석곡흑돼지 숯불구이의 옛 명성을 회복하기 위해 6월 중 흑돼지 취급음식점 4개소에 대해 컨설팅을 진행할 예정이다.

군은 민선 7기 공약사항으로 석곡흑돼지 특화음식점 육성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그동안 5차례에 걸쳐 간담회를 개최했고, 이번에 고기를 사랑하는 한식 셰프 임성근 대표와 함께 컨설팅을 추진하게 됐다.

석곡면은 오래 전부터 국도를 따라 순천과 광주를 오가는 운전자들이 흑돼지 석쇠구이를 즐겨찾았던 추억을 간직하고 있는 곳이다. 아직까지는 단골 고객이 남아있지만 겨우 명맥만 유지하고 있는 형편으로 컨설팅을 통해 유명 셰프의 자문과 함께 업소의 문제점을 진단해 해결책을 마련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컨설팅은 석곡소재지 음식점 현황 분석과, 석곡흑돼지 특화음식점의 기준을 마련해 업소별 대안을 강구할 예정이다. 아울러 업주들과 유명 음식점을 벤치마킹하여 석곡흑돼지 음식점의 전반적인 변화를 꾀하게 된다.

식당 관계자들은 “선뜻 변화를 시도하는 것에 어려움이 있었는데 돼지고기 요리 전문가의 손길을 받는다면 자신있게 시도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인 것 같다”며 반기고 있다.

군 관계자는 “오랜 경험과 노하우를 가진 고기 분야 전문가 임성근 셰프의 컨설팅을 통해 특화음식점으로 발전시켜 다시 한 번 석곡흑돼지 숯불구이의 명성을 이어가길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