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동네에 일곱째 아이가 태어났어요
상태바
우리 동네에 일곱째 아이가 태어났어요
  • 문주현 기자
  • 승인 2024.0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진읍 추창석 부부 일곱째 출산 경사
우리 동네에 일곱째 아이가 태어났어요
[투데이광주전남] 문주현 기자 = 강진군이 전국 최고 수준의 육아수당 지급으로 출산율의 가파른 상승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한 가정에 일곱째 아이가 태어나 관심이 쏠리고 있다.

19일 강진군에 따르면, 강진읍에 거주하는 추창석· 김경희씨 부부가 강진의료원에서 셋째, 넷째, 다섯째, 여섯째에 이어 지난 13일 일곱째인 3.8kg의 남아를 건강하게 출산해, 근래에 보기 드문 7남매를 둔 다복한 가정을 일구었다.

서현미 보건소장은 지난 17일 산모 김경희 씨를 만나, 출산용품을 직접 전달하고 “심각한 저출생 시대에 일곱째 아이 출생은 지역의 경사이고 축복”이라며 “출산을 진심으로 축하드리고 아이들이 건강하게 잘 자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경희 씨는 “육아수당 지원 등 다양한 정책과 지원이 아이를 키우는데 큰 힘이 된다”며 감사를 표했다.

강진군은 강진에 6개월 이상 주소를 둔 주민이 아이를 출산하면 7세까지 매월 60만원 씩의 육아수당을 지역화폐로 지원하고 있다.

당장 올해 1/4분기에 출생아수는 전년동기대비 79.3%가 늘어난 52명으로 전국 최고의 육아수당정책이 출산에 큰 효과를 가져온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군은 육아수당 외에도 산후조리비 지원, 다둥이가정 육아용품 구입비 지원, 다자녀가정 아이사랑플러스 지원 등 다자녀 출생 가정에 대한 지원 사업을 추진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