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립합창단 정기연주회 ‘모짜르트 레퀴엠’ 선보여
상태바
여수시립합창단 정기연주회 ‘모짜르트 레퀴엠’ 선보여
  • 양재식 기자
  • 승인 2024.0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호국보훈의 달 맞이해 호국영령들을 위로하는 음악회로 꾸며
여수시청사전경(사진=여수시)
[투데이광주전남] 양재식 기자 = 여수시는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이해 7일 오후 7시 30분 예울마루 대극장에서 시립합창단의 제84회정기연주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84회 정기연주회 ‘눈물속에 피워낸 기쁨 한송이’는 호국영령에 대한 추모의 의미를 전달하는 애잔하면서도 뜨거운 무대로 꾸며진다.

1부에 연주되는 레퀴엠은 망자를 위한 미사 때 쓰는 진혼곡으로 모차르트가 생전에 쓴 마지막 곡으로 유명한 유작이자 최고의 음악 중 하나로 평가받는다.

2부에서는 6월의 기억들이라는 부제로 최고의 합창음악 작곡가인 이호준 님이 심혈을 기울여 작곡 편곡한 귀에 익숙한 군가와 함께 가수 라디의 ‘엄마’와 ‘대한민국 만세’가 클라이막스로 이어진다.

특히 협연을 위해 여수에서 활동 중인 젊은 음악가들로 구성된 ‘오케스트라 더 여수’가 출연한다.

시 관계자는 “여수시의 오케스트라 육성과 젊은 음악가들에 대한 지원정책에 발 맞춰 최대한 지역민들로 오케스트라를 구성했다”며 “6월 호국영령들을 위로하고 나라를 사랑하는 마음을 고취시키는 음악회가 될 것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