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군 삼기품영농조합법인, 행정안전부 우수 마을기업 ‘선정’
상태바
곡성군 삼기품영농조합법인, 행정안전부 우수 마을기업 ‘선정’
  • 박주하 기자
  • 승인 2024.0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대 7천만원의 사업비 지원
곡성군청사전경(사진=곡성군)
[투데이광주전남] 박주하 기자 = 곡성군은 삼기면에 위치한 마을기업 ‘삼기품영농조합법인’이 2024년 행정안전부 우수 마을기업에 선정됐다고 전했다.

행정안전부는 매년 지역자원을 활용해 주민소득 향상과 일자리 창출을 통한 지역문제 해결에 기여하고 있는 마을기업 중 우수사례를 발굴하고 확산하기 위해 매년 우수 및 모두애 마을기업을 선정하고 있으며 올해는 전국적으로 우수 16개 기업, 모두애 5개 기업을 선정했다.

이번에 선정된 기업은 최대 7천만원의 사업비를 지원받으며 사업비는 마을기업의 제품 개발을 비롯해 기반시설 확충, 홍보 강화 등에 사용된다.

삼기면 소재 ‘삼기품영농조합법인’은 흑찰옥수수를 재배 및 출고해 판매하는 기업으로써, 관내 복지시설 및 지역사회에 꾸준한 기부활동과 봉사활동을 통해 지역사회에 공헌하고 관내 다양한 공동체들과의 협업으로 지역 상생 구조 구축을 위해 노력하는 기업이다.

군 관계자는 “삼기품영농조합법인은 공익성과 사업성을 갖춘 대표적인 마을기업이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 공헌과 소득 창출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는 마을기업을 더욱 발굴하고 확산할 수 있도록 다각적인 지원을 할 것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