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친환경농업협회장 ‘유기농 1번지 전남’서 머리 맞대
상태바
전국 친환경농업협회장 ‘유기농 1번지 전남’서 머리 맞대
  • 문주현 기자
  • 승인 2024.0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친환경농업협회, 첫 순회 정기이사회서 인증제 개선 논의
전국 친환경농업협회장 ‘유기농 1번지 전남’서 머리 맞대
[투데이광주전남] 문주현 기자 = 전라남도는 14일 한국친환경농업협회 첫 시·도별 순회 이사회가 유기농 1번지 전남 나주에서 열렸다고 밝혔다.

한국친환경농업협회 이사회 임원은 올해 초 선출된 제5대 김상기 회장과 정만균 부회장, 유장수 친환경농산물의무자조금관리위원장 등 감사, 단체 대표, 지역 대표, 농협 대표 등 총 26명의 제3기 대의원으로 구성됐다.

이날 이사회에서는 협회에서 주관하는 2024년 친환경농업 권역별 순회 의무교육 추진 계획과 6월 1일 서울 청계광장에서 열리는 유기농데이 기념행사 추진 계획을 공유했다.

또 친환경농업 인증제도를 ‘결과와 분석’에서 ‘과정과 가치 중심’으로 전환하는 개선 방안을 제안하고 논의했다.

유덕규 전남도 친환경농업과장은 “국내 친환경 농업을 대표하는 한국친환경농업협회 정기이사회가 유기농 1번지 전남에서 개최된 것은 남다른 의미가 있다”며 “전남친환경농업협회와의 소통 채널을 확보하고 협력 강화 교두보를 마련한 만큼 대한민국 친환경농업을 선도하도록 긴밀히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