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2023 집중안전점검’ 우수…국무총리 표창
상태바
광주시, ‘2023 집중안전점검’ 우수…국무총리 표창
  • 신종천 선임기자
  • 승인 2024.0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기정 시장 “시민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안전도시 완성”
광주시, ‘2023 집중안전점검’ 우수…국무총리 표창
[투데이광주전남] 신종천 선임기자 = 광주광역시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2023년 대한민국 안전대전환 집중안전점검’ 실적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 국무총리 단체 표창을 수상했다.

광주시는 기관장 현장 참여 등 높은 관심도 시민단체·유관기관과 안전 점검 수행에 대한 협업도 급경사지 등 재해위험시설에 대한 드론·광섬유 등 첨단기술 활용 실적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강기정 광주시장은 “광주시민과 기관, 단체·협회 등이 안전한 도시를 만들기 위해 다 같이 협력해 이룬 성과”며 “특히 안전주체들의 노력에 따라 도시 안전도가 크게 달라지는 만큼 더 꼼꼼히 살피고 안전 환경을 조성해 시민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는 ‘안전도시 광주’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지난 2015년부터 해마다 실시하는 ‘대한민국 안전대전환 집중안전점검’은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범국가적 재난예방 정책이다.

일정 기간을 정해 전국적으로 사회 전반의 안전관리 실태를 민·관이 합동 점검한다.

한편 광주시는 오는 22일부터 6월21일까지 61일동안 시, 자치구, 공사·공단 등 20개 기관이 참여한 가운데 ‘2024년 집중안전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광주시는 올해 집중안전점검 기간에 노후·사고위험시설 등 총 761개소를 점검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