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군,‘전봇대 없는 시가지’해남읍 중심도로 지중화 착공
상태바
해남군,‘전봇대 없는 시가지’해남읍 중심도로 지중화 착공
  • 문주현 기자
  • 승인 2024.0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청사거리~천변교 구간, 도시미관 개선·통행불편 해소해 사고 예방
해남군청사전경(사진=해남군)
[투데이광주전남] 문주현 기자 = 해남군은 해남읍 중심도로에 대한 지중화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사업 구간은 해남읍 북부순환로 해남군청 사거리~주공1차아파트~서림공원~광주은행사거리~중앙1로구간 양방향 1,810m로 전선과 통신선을 땅속으로 매설한다.

내년 상반기 완료를 목표로 실시설계 및 공법 선정을 완료한 가운데 이달부터 본격적인 공사를 시작한다.

북부순환로와 중앙1로는 양쪽으로 학교·상가가 밀집되어 있고 읍내에서도 차량 통행과 보행자가 가장 많은 곳으로 지중화 사업의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되어 왔다.

이번 지중화 사업으로 시내 중심가의 미관 개선은 물론 학생 등 보행자들의 안전 확보에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해남읍 지중화 공사는 신청사 건립과 함께 군청 주변 지중화 공사가 완료된 것을 비롯해 현재 서림공원~천변교 구간 지중화 공사가 진행중으로 원도심 및 학교 주변 통학로 시가지 지중화사업이 꾸준히 추진되고 있다.

군 관계자는“시가지 도로에 대한 지중화 공사 완료되면 전봇대와 전선없는 쾌적한 시가지 환경이 조성되고 상권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이번 공사의 소음 및 진동으로 다수 군민의 불편이 예상되지만 더 나은 생활환경 개선을 위해 조금씩 양해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