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모빌리티 국제 엑스포 타당성 조사 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상태바
e-모빌리티 국제 엑스포 타당성 조사 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 정현동 기자
  • 승인 2024.04.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모빌리티 국제 엑스포 타당성 조사 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투데이광주전남] 정현동 기자 = 영광군은 지난 2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e-모빌리티 국제 엑스포 타당성 조사 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보고회에서는 강종만 영광군수를 비롯한 군의회 의원, 실과소장 등 40여명이 참석해 e-모빌리티 국제 엑스포 개최 여건 및 타당성 분석에 대한 다양한 논의가 이루어졌다.

국제엑스포 개최 타당성 조사 용역은 영광군을 중심으로 발전하는 e모빌리티 산업의 확산과 글로벌 e-모빌리티 중심지로 영광군의 위상을 높이는 것을 목표로 ‘e-모빌리티 엑스포’를 정부승인 국제행사로 지정받는 것이 주요 목적이다.

국제행사 정책성 등급조사 기준을 바탕으로 외부적 환경을 분석한 결과 글로벌 e-모빌리티의 높은 시장 성장성을 바탕으로 공익성, 혁신성, 정책부합성에 긍정적인 분석 결과를 도출해 냈다.

다만, 내부적 환경 분석에서 환경별 실증 연구 기반 구축 및 인증평가 시설 등 우수한 인프라 조성 대비 산업 활성화 부분이 미비하다는 점이 미흡한 점으로 분석됐다.

강종만 영광군수는 “이번 중간보고회를 통해 e-모빌리티 엑스포의 국제행사 승격을 위해 준비해야 할 사항들을 점검할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 됐다”며 “국제행사 승인을 위해 영광군만의 강점을 부각하고 약점을 보완해 e-모빌리티 산업의 중심지인 영광의 입지를 더욱 단단히 다져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