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의 전령 찾아온 ‘고흥우주발사전망대’...관광객 맞이 '분주'
상태바
봄의 전령 찾아온 ‘고흥우주발사전망대’...관광객 맞이 '분주'
  • 곽경택 기자
  • 승인 2024.0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쉼과 힐링이 있는 고흥 최고의 관광명소 봄꽃에 물들다
고흥우주발사전망대 전경./ 고흥군

[투데이광주전남] 곽경택 기자 = 고흥군은 고흥우주발사전망대에 아름다운 경관과 더불어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실내외 화단과 도로변 화분을 정비해 봄의 향기로 관광객들을 맞이한다.

봄을 알리는 형형색색 화려한 꽃들이 고흥우주발사전망대를 찾는 관광객들을 반갑게 맞이하고 고흥에서 쉼과 힐링을 찾는 여행객들은 푸른빛 다도해 경관을 바라보다 시선을 돌려 봄꽃들의 향연을 만끽해 볼 수 있다.

올해 2월 ‘2024년 강소형 잠재관광지’로 선정된 바 있는 고흥우주발사전망대는 지하 1층, 지상 7층 건물의 관광명소다.

특히 7층 카페에는 360도 회전 턴테이블이 설치돼 있어 커피 한 잔을 마시며 남해의 아름다운 경관을 조망할 수 있다.

또한, 나로우주센터와는 해상으로 17km 직선거리에 위치해 누리호 발사 광경을 한눈에 볼 수 있는 장소로도 각광받고 있다.

군 관계자는 “고흥우주발사전망대 왼편으로 남해의 용이 승천했다는 용바위까지 4km에 이르는 해안 산책로인 `미르마루길’을 걷다 보면 길가에 함초롬히 고개를 내미는 들꽃들과도 만날 수 있다”며 “관광객들이 조용하고 한적하게 거닐며 삶의 쉼표를 찍기에 최적의 힐링 코스로 추천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