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 로컬푸드직매장 ‘대박’… 단기간에 매출 10억 돌파
상태바
장성 로컬푸드직매장 ‘대박’… 단기간에 매출 10억 돌파
  • 김광길 기자
  • 승인 2022.0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장 40여 일 만에 기록… 쿠킹 클래스 등 체험 프로그램도 인기
장성 로컬푸드직매장 ‘대박’… 단기간에 매출 10억 돌파
[투데이광주전남] 김광길 기자 = 장성군이 광주광역시 첨단 오룡동에 건립한 ‘광주권 장성 로컬푸드직매장’이 7월 말 매출 10억원을 기록했다.

개장 40여 일 만에 거둔 성과로 두드러진 성장세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장성 로컬푸드직매장은 농수축산물만 판매하는 로컬푸드 전문매장이다.

지역농산물의 공익적 가치를 높이는 것이 취지다.

지난 6월 개장했으며 부지면적 5257㎡에 2층 건물로 지어졌다.

지역농산물을 비롯해 정육, 수산, 베이커리, 반찬, 떡, 카페, 푸드코트 등 10개 점포가 입점할 수 있는 시설을 갖추고 있다.

1층은 로컬푸드직매장으로 운영 중이며 2층에는 소비자 교육과 체험 프로그램 진행을 위한 교육장, 쿠킹 클래스 시설이 구비되어 있다.

건물 외부에는 100면 규모의 주차 공간을 조성해 소비자들의 편의성을 높였다.

특히 12만명 규모의 소비시장을 확보하고 있어 발전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평가받는다.

광주 소비자들의 공감을 얻는 데 성공하며 단기간에 매출 10억원을 돌파했다.

입소문이 더해져 회원 가입과 매출이 더욱 늘어나는 추세다.

최근 진행한 아이들 대상 수업 ‘그림책 푸드아트’와 요리 교육 등 다양한 콘텐츠도 인기를 끌었다.

상추, 토마토, 바질 등 수업에 사용된 재료를 장성에서 재배된 농산물로 준비해 로컬푸드에 대한 긍정적인 인식을 공유하는 계기가 됐다.

군 관계자는 “광주권 장성 로컬푸드직매장이 신선하고 안전한 장성 먹거리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과 선호도를 높임은 물론, 도시민과 농촌이 소통·상생하는 공간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장성군은 광주권 장성 로컬푸드직매장이 중소농업인과 도시 소비자 모두를 위한 도농 상생 우수 직매장으로 성장해 갈 수 있도록, 앞으로도 매장 경영과 프로그램 기획에 내실을 기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