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대표 특산품 ‘무등산수박’ 5일 첫 출하
상태바
광주 대표 특산품 ‘무등산수박’ 5일 첫 출하
  • 주재환 기자
  • 승인 2022.0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부터 10월 중순까지 금곡동 무등산수박 공동직판장에서 판매
광주광역시_북구청

[투데이광주전남] 주재환 기자 = 광주를 대표하는 여름철 특산품인 무등산수박이 본격 출하된다.

4일 광주시 북구와 무등산수박생산조합에 따르면 5일 첫 출하를 시작으로 10월 중순까지 금곡동 공동직판장에서 무등산수박을 판매한다.

‘푸랭이’라 불리는 무등산수박은 특유의 향과 독특한 맛이 별미로 일반 수박보다 2~3배 크고 성인병과 당뇨 예방에 효과가 있으며 해독작용 역시 뛰어난 것으로 알려져 명품 수박으로 더욱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올해 생산량은 지난해와 비슷한 수준으로 9농가 2.6ha 면적에서 2,500여통 가량 수확할 것으로 예상되며 공동직판장의 선별출하, 품질인증, 상품 리콜제 등 엄격한 품질관리를 통해 명품수박의 명맥을 잇는다는 방침이다.

제품 구매는 공동직판장을 직접 방문하거나, 전화주문도 가능하며 가격은 무게별로 8㎏ 3만원 14㎏ 9만원 16㎏ 11만원 18㎏ 14만원 24㎏ 26만원 선이다.

문인 북구청장은 “무등산 수박이 전국적인 특산품으로 널리 알려지도록 재배농가 지원과 홍보에 더욱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