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경찰직협 "행안부 경찰국 신설, 유신·군사독재 시대로 회귀"
상태바
광주경찰직협 "행안부 경찰국 신설, 유신·군사독재 시대로 회귀"
  • [투데이광주전남] 미디어뉴스팀
  • 승인 2022.0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전남경찰직장협의회 관계자들이 17일 오후 광주 동구 5·18민주광장에서 행안부의 경찰국 신설 반대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2.6.17/뉴스1 © News1 이승현 수습기자


[투데이광주전남] 미디어뉴스팀 = 행정안전부의 경찰국 신설 추진과 관련, 광주 지역 현직 경찰들이 반대 입장을 표명하며 행안부를 비판했다.

광주경찰 직장협의회는 21일 회장단 일동 명의로 입장문을 내고 "행안부가 추진하는 경찰국 신설은 권력분립을 심각하게 훼손하고 과거 '거대공룡 행정안전부'로 부활하려는 것이다"고 지적했다.

이어 "헌법과 경찰법 정신을 부정하는 행안부내 경찰국 신설 움직임에 대해 유감을 표한다"며 "외부통제방안을 강구할 것을 강력하게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이날 행안부의 경찰제도개선자문위원회가 경찰국 신설, 경찰을 지휘·감독하는 권고안을 발표한 것에 대해서는 "일방적인 경찰통제 방안 추진은 '유신시대와 군사독재 시대로 역사를 되돌리는 것'이다"며 "권력에 충성하는 경찰조직을 만들어 우리를 장악하고 이용하려는 것이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회장단은 정상적이고 합당한 절차와 방법으로 진행되는 경찰 비대화에 대한 통제, 견제방안은 언제든 환영한다"며 "77년간 선배 경찰들이 목숨바쳐 지킨 경찰정신, 제복입은 경찰의 자존심을 훼손하지 말고 권고안을 폐기하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