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교육감 진보 후보 단일화 가능성 '솔솔'…최대 변수 등장
상태바
광주교육감 진보 후보 단일화 가능성 '솔솔'…최대 변수 등장
  • [투데이광주전남] 미디어뉴스팀
  • 승인 2022.0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동완 광주시교육감 후보 정책 발표 기자회견.(강동완 후보 제공)/뉴스1 © News1


[투데이광주전남] 미디어뉴스팀 = 광주시교육감 선거의 최대 변수로 떠오른 진보 진영 후보의 단일화가 수면위로 급부상했다.

'진보'로 분류되는 강동완 광주교육감 후보는 23일 박혜자·정성홍 후보에게 후보 단일화를 공식 제안했다.

강 후보는 이날 광주시교육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현재 5인 경쟁 체제에서는 시민의 적극적인 지지를 받을 수 없다"며 "광주시민 후보 1인을 선출하자"고 밝혔다.

박혜자 후보는 즉각 환영 입장을 밝혔다.

박 후보는 보도자료를 통해 "결단을 내려준 강 후보에게 감사드린다"며 "광주교육의 자랑스런 전진을 위해 함께 단일화 대열에 나서자"고 화답했다.

정성홍 후보는 3명의 후보가 만나 단일화에 대해 논의하자고 했다.

정 후보는 이날 뉴스1과의 통화에서 "후보 3명이 만나서 단일화 방식 등 이야기를 해봐야 무슨 말인지 이해할 것 같다"며 "만나기 전 단일화에 대해 마음을 닫아놓은 건 아니다"고 말했다.

현재 광주시교육감 선거는 이정선 후보가 다수의 여론조사에서 1위를 놓치지 않고 있지만 진보 진영 후보들이 단일화에 성공할 경우 판세가 요동칠 것으로 보인다.

광주시교육감 선거에는 박혜자·정성홍·강동완·이정선·이정재 등 5명의 후보가 등록했다.

 

 

 

 

박혜자 광주시교육감 예비후보./뉴스1 DB © News1 황희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