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선 도전 진기록' 박우량 신안군수 후보의 '별난 출정식'..."눈길 끄네"
상태바
'4선 도전 진기록' 박우량 신안군수 후보의 '별난 출정식'..."눈길 끄네"
  • 문주현 기자
  • 승인 2022.0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00여 명 지지자 인산인해 이루며 아낌없는 성원
"잘사는 신안, 문화·예술이 꽃피는 신안 꼭 만들 것"
19일 신안군 압해읍에서 열린 박우량 신안군수 후보 출정식에 참석한 서삼석 국회의원과 지역후보들이 6.1지방선거 승리를 다짐하며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문주현 기자

 

징검다리 4선 도전의 진기록에 도전하는 박우량 더불어민주당 신안군수 후보의 별난 출정식이 화제다. 특이하게도 신안군청~송공항 길목의 도로변에 선거사무소가 차려졌고 이 좁은 광장에 2000여 명에 이르는 지지자들이 인산인해를 이루며 박 후보의 4선 도전에 아낌없는 성원을 보내고 있는 참모습이 눈길을 끌고 있어서다.

더불어민주당 박우량 신안군수 후보의 6.1지방선거 선거사무소 개소식과 출정식이 19일 오전 11시 신안군 압해읍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이날 출정식엔 서삼석(더불어민주당 영암·무안·신안군) 국회의원과 김영록 전남도지사 후보 부인 정라미 여사, 김대중·장석웅 전남교육감 후보, 광역·기초의원 후보자 등 2000여 명의 인파가 운집해 선거 승리를 성원했다.

축하의 인사말에서 서삼석 의원은 "박우량 후보는 '최초'의 역사의 써 온 인물로 이번엔 개소식과 출정식을 같이하면서 편도1차선의 이 좁은 도로변에 이렇게 많은 지지자들이 함께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며 감탄하지 않을 수 없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서 의원은 “민주당 승리를 위해서 반드시 신안에서 압도적인 지지자가 필요하다”고 밝히고 “박우량 후보는 지방행정의 새로운 역사를 쓰고 있는 전국에서 최고로 일 잘하는 인물이다”고 강조하며 지지를 호소했다.

이에 박우량 후보는 “주머니에 돈이 많다고 훌륭하게 보지 않기 때문에 품격 있는 사람이 돼야 한다”고 말하며 “앞으로 4년 동안 소득이 높고 문화·예술이 꽃피는 섬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또 그는 "신안에 사는 것이, 섬에 사는 것이 자랑스럽게 만드는 것이 앞으로 4년 동안의 꿈이다”고 적극적인 지지를 호소했다.

박우량 신안군수 후보가 잘사는 신안! 행복한 신안! 을 만들기 위한 포부를 밝히고 있다. /문주현 기자
출정식에서 박 후보의 승리를 기원하는 지지자들. /문주현 기자
서삼석 국회의원이 별난 출정식에 대한 감탄과 박 후보의 승리를 성원하는 인사말을 하고 있다. /문주현 기자
서삼석 국회의원의 인사말을 듣고 있는 박 후보와 지지자들. /문주현 기자

 


최신 HOT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