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군, 소상공인 경영안정 대책 추진
상태바
고흥군, 소상공인 경영안정 대책 추진
  • 곽경택 기자
  • 승인 2022.0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드수수료 최대 50만원 / 노란우산 공제 가입 장려금 최대 24만원
고흥군, 소상공인 경영안정 대책 추진
[투데이광주전남] 곽경택 기자 = 고흥군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직·간접 피해를 입은 소상공인의 경영안정을 위한 다양한 지원 대책을 마련해 추진한다.

2022년도 소상공인의 경영안정을 위해 신용카드 수수료 지원, 노란우산공제 가입장려금 지원, 전통시장 장옥 임차료 50%감면, 방역물품구매비용 등을 지원한다.

또한, 매출액 3억원 이하 관내 소상공인들에게 신용카드 매출액의 0.8%, 최대 50만원까지 수수료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2022년 노란우산 공제 신규 가입자에게 공제부금 월 2만원을 지원하는 ‘소상공인 공제 노란우산 가입 장려금 지원사업’도 추진한다.

또한, 착한 임대인 실천 운동의 일환으로 전통시장 장옥 임차료 50%를 감면한다.

장옥 사용료 감면 대상은 장옥 96개소가 운영되는 고흥전통시장을 비롯해 녹동, 과역, 동강, 도화 등 관내 5개 전통시장의 장옥 243개소이다.

2020년부터 18개월간 전통시장 장옥 임차료 50%를 감면해 시장상인들이 체감할 수 있는 지원 대책으로 호응을 얻었다.

방역패스가 의무 적용된 사업체에 방역 관련 물품 구매 비용 최대 10만원을 지원한다.

방역 관련 물품을 구입한 신용카드 전표, 현금영수증 등 필요 서류를 제출하면 되는데, 2월 25일까지 고흥군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 가능하다.

이밖에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과 전남신용보증재단에서는 긴급경영안정자금, 운영자금, 특례보증 등의 금융지원을 통해 소상공인의 자금난 해소와 경영정상화를 돕기로 했다.

송귀근 고흥군수는 “코로나19 지속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의 경영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앞으로도 실효성 있는 소상공인 경영안정대책을 발굴하고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