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의 미래’ 청소년 지원, 올해 더 풍성해졌다
상태바
‘장성의 미래’ 청소년 지원, 올해 더 풍성해졌다
  • 김광길 기자
  • 승인 2022.0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산 12억원 투입… 각종 청소년 활동 지원 및 지원금 ‘상향 조정’
‘장성의 미래’ 청소년 지원, 올해 더 풍성해졌다
[투데이광주전남] 김광길 기자 = 장성군이 새해 청소년 지원사업에 예산 12억원을 투입한다.

지난해보다 2억원 인상된 규모다.

군은 먼저, 장성군청소년수련관을 중심으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방침이다.

장성의 대표 청소년 시설인 수련관은 지상 3층 건물에 체육실, 동아리실, 노래연습실, 북카페 등 청소년 활동에 필요한 시설들을 갖추고 있다.

청소년 지도사들이 프로그램 개발과 운영을 맡고 있으며 돌봄이 필요한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방과 후 활동도 지원한다.

상반기 중에는 ‘청소년 자유공간’을 실내에 조성할 예정이다.

총 2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요리 체험실과 파티룸, 만화카페 등을 설치한다.

청소년 상담과 자활, 의료, 복지 지원은 장성군청소년상담복지센터가 맡는다.

학교 밖 청소년의 학업 복귀와 자립을 돕고 ‘1388 청소년 상담전화’를 운영해 위기 청소년을 조기 발견하는 데도 힘쓰고 있다.

이와 함께, 위기 청소년 지원도 확대한다.

장성군은 전년 대비 1.8배 증액한 945만원을 특별지원사업 지원금으로 편성해 생활·치료·학업 지원을 제공한다.

또 장성장학회를 통해 학교 밖 청소년을 위한 장학생 선발 분야를 신설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장성군 관계자는 “옐로우시티 장성의 주역인 청소년들이 단 한 명도 소외되지 않고 꿈을 키워갈 수 있도록 다방면에 걸친 촘촘한 지원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