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 광주 서구 공사중 아파트 붕괴사고 현장 방문
상태바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 광주 서구 공사중 아파트 붕괴사고 현장 방문
  • 김길삼 기자
  • 승인 2022.0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실종자 수색 총력 지시 및 인근 주민 안전조치 당부
행정안전부
[투데이광주전남] 김길삼 기자 = 이승우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은 오늘 광주광역시 서구 공사중 아파트 붕괴사고 실종자 수색구조 현장을 방문해 현장상황을 점검했다.

소방, 지자체 등은 공사 현장 업체와 협조해 실종자 확인 등 인명구조에 최선을 다하고 실종자 가족분들께 주기적으로 수색상황을 설명하도록 하고 현장구조대원들이 인명 수색에 투입되기 전에 구조활동의 위험요인을 사전에 진단해서 소방관들이 안전하게 현장에 진입할 수 있도록 특별한 주의를 강조했다.

또한, 지자체 및 경찰에서는 타워크레인 붕괴사고에 대비해 주민대피 및 접근통제와 붕괴위험이 있는 타워크레인 등 시설은 신속히 안전조치를 해 인근 주민들이 일상으로 빠르게 복귀할 수 있도록 조치를 당부했다.

아울러 정부는 관계기관과 협조해 사고원인을 면밀하게 조사해 향후 유사 사고가 재발하지 않도록 근본적인 대책을 마련해나갈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이번 사고는 1.11. 15:47경 광주 서구 화정동 아이파크 2단지 공사장에서 발생했으며 1명이 단순 타박상을 입었고 6명이 실종으로 추정되어 구조활동을 진행 중으로 12일 오전에 실시한 국토안전관리원과 지자체 안전점검반의 안전점검결과로 일부 시설물의 안전이 확인됐으며 안전이 확인된 부분에 대해서는 구조견과 드론을 활용해 신속하게 건물의 내외부 수색을 시작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