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진흥청, 고흥유자 수확철 농촌일손돕기 활동 추진
상태바
농촌진흥청, 고흥유자 수확철 농촌일손돕기 활동 추진
  • 곽경택 기자
  • 승인 2021.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흥 유자농가 수확 일손 도와.농산물 구매 추진
농촌진흥청, 고흥유자 수확철 농촌일손돕기 활동 추진
[투데이광주전남] 곽경택 기자 = 고흥군은 전국 최고의 유자 생산량을 자랑하고 있으며 유자수확으로 한창 바쁜 시기를 맞아 농촌진흥청에서 23일 두원면의 유자재배 농가를 찾아 일손 돕기에 나섰다.

이번 일손 돕기는 코로나19 장기화 등으로 수확철 인력 확보에 문제를 겪는 농가를 지원하기 위해 전국의 농촌진흥기관이 참여하는 농촌 일손돕기 캠페인 활동으로 진행됐다.

수확작업은 농촌진흥청 직원 30명과 고흥군농업기술기술센터 직원 10명이 참여해 지난 겨울 한파에 동해 피해를 겪은 유자 농장에서 실시됐다.

고흥은 온화한 날씨 덕에 유자 생산에 유리한 조건을 갖추고 있지만 최근 기후변화 영향으로 안정적 유자 생산에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이번 일손돕기 농가도 0.5ha 유자밭에 156주가 피해를 입어 유자청 유자즙 등 유자 가공에 차질이 예상되고 있다.

일손 지원을 받게 된 류진호 청년농업인은 “유자나무 동해 피해로 마음 고생이 심했는데 일손돕기 지원으로 위로를 받았으며 유자 수확으로 바쁜 시기에 지원을 받아 큰 도움이 됐다”고 전했다.

농촌진흥청은 지난 5월부터 ‘농촌사랑 일손 나눔’ 캠페인을 지방농촌진흥기관과 공동으로 실시하고 있으며 전국적으로 500여 농가를 대상으로 1만 여명이 일손 돕기에 참여해 농번기 노동력 부족 문제를 해소하는데 기여하고 있다.

농촌청 코로나19대응영농기술지원반 우강하 반장은 “적극행정의 일환으로 추진하고 있는 농촌일손돕기 캠페인이 농촌현장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지원을 보다 확대하고 농촌진흥기관 직원 대상으로 ‘농산물 팔아주기’ 활동을 병행해 농가의 판로활동도 지원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