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2022년 장애인일자리사업 참여자 48명 모집
상태바
영암군, 2022년 장애인일자리사업 참여자 48명 모집
  • 정승철 기자
  • 승인 2021.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의 일자리와 사회참여 확대를 위해 내년 7명 증원, 장애인복지 적극 행정 추진
영암군청
[투데이광주전남] 정승철 기자 = 영암군이 취업 취약계층인 장애인에게 일자리를 제공하기 위해 ‘2022년 장애인일자리사업 참여자 모집’을 시작한다.

장애인일자리사업은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해 2007년부터 시작된 사업으로 내년에는 실무중심의 일반형, 단시간 근무인 복지형, 특화형 일자리인 시각장애인안마사 파견사업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 영암군이 직접 운영하는 이번 모집은 주 40시간 근무유형인 일반형 전일제 10명과 주 20시간 근무유형인 일반형 시간제 4명, 주 오후 2시간 이내 복지형 28명 등 총 48명을 선발할 예정이다.

특수교육복지 연계형과 특화형 시각장애인안마사 파견사업은 추후 별도의 수행기관에서 모집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영암군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미취업 등록장애인 중 참여 제한 대상이 아닌 장애인이라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선발된 참여자는 내년 1월부터 12월까지 1년간 읍·면사무소·장애인단체 및 시설 등 20여 곳에서 행정 도우미, 사무보조, 환경정비, 주정차 단속 등 다양한 직무를 수행하게 된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 상황에서 장애인의 사회활동이 매우 어렵다 장애인의 소득보장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내년 참여자를 증원했다 노동을 통해 사회참여와 자립생활에 발판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