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군 박성기 주무관...전남경찰청장 표창 수상
상태바
무안군 박성기 주무관...전남경찰청장 표창 수상
  • 정승철 기자
  • 승인 2021.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실종사건 해결 공로 인정
공무원 본연 업무 최선 다할 것
무안군청 박성기 주무관, 경찰의 날 맞아 전남경찰청장 표창 수상

[투데이광주전남] 정승철 기자 = 무안군은 환경과 소속 박성기 주무관이 작년 수해로 실종된 70대 여성의 시신을 발견한 공로로 제76주년 경찰의 날을 맞아 전남경찰청장 표창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박 주무관은 지난 2월 28일 일로읍 영산강변에서 환경정화 작업 중 변사체를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으며 신원확인 결과 변사체는 작년 8월 7일 수해로 인해 광주천변에서 실종된 70대 할머니의 시신인 것으로 밝혀졌다.

박 주무관은 “업무 수행 중 변사체를 발견하게 되어 놀라기도 했지만 한편으로는 실종자가 무사히 가족의 품으로 돌아가게 되어 보람을 느꼈다”며“앞으로도 공무원으로서 본연의 업무를 성실히 수행해 군민들에게 만족을 드리겠다”고 말했다.

김재규 전남경찰청장은 “제76주년 경찰의 날을 맞아 실종사건 해결에 도움을 주어 사회 안전과 치안 확보에 기여해주신 박성기 주무관님께 전남경찰을 대표해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