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만 오면 상습침수”해남군 화산 관동지구 배수개선 걱정 끝
상태바
“비만 오면 상습침수”해남군 화산 관동지구 배수개선 걱정 끝
  • 김길삼 기자
  • 승인 2021.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남군, 관동지구 배수개선사업 준공, 배수펌프장 등 신설
“비만 오면 상습침수”해남군 화산 관동지구 배수개선 걱정 끝
[투데이광주전남] 김길삼 기자 = 해남군은 상습 침수지역인 화산면 관동지구의 배수개선사업을 준공했다.

화산면 관동리·석호리 일대는 집중호우시 지방하천인 화산천 수위가 상승할 때마다 배수가 지연되면서 상습적으로 침수가 발생하는 등 주민들의 영농활동에 큰 지장을 초래해 왔다.

해남군은 근본적인 침수 해결을 위해 배수개선 사업을 추진, 지난 2018년 국비를 확보하고 2019년 공사에 착공, 3년만에 결실을 맺었다.

총 사업비 101억원을 투입한 이번 사업을 통해 배수펌프장 1개소, 배수로 2조 2.6km를 신설하고 자동화공사 등이 완료됐다.

특히 군은 배수펌프장을 조기 완료, 올해 7월초 집중호우로 해남군에 많은 침수피해 발생에도 불구하고 관동지구의 배수를 빠르게 완료하는 등 배수개선사업의 효과를 톡톡히 누릴 수 있었다.

명현관 해남군수는“군민들의 오랜 염원이었던 화산 관동지구 배수개선사업이 완료되면서 재해를 예방하고 농가소득 증대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주요 농경지 등에 대한 배수개선사업을 확대 실시해 영농여건 개선과 대한민국 청정일번지 해남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