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군, 2년 연속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 공모사업 선정
상태바
곡성군, 2년 연속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 공모사업 선정
  • 김광길 기자
  • 승인 2021.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곡성군, 2년 연속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 공모사업 선정
[투데이광주전남] 김광길 기자 = 전남 곡성군이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는 2022년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돼 국비 16억원을 확보했다.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사업’은 에너지 자립기반 구축과 온실가스 감축을 위해 신재생 에너지원을 보급하는 사업이다.

주택, 공공 및 상업 건물 등이 혼재되어 있는 특정 지역에 1종 이상의 신재생 에너지원을 설치하는 것이 사업의 핵심 내용이다.

곡성군은 지난해에도 동일 공모사업에 선정돼 올해 곡성읍, 오곡면 오지리 일원 415개소를 대상으로 사업을 추진한 바 있다.

그리고 이번에 2년 연속으로 사업이 선정됨에 따라 2022년 옥과권역 일원에도 사업을 실시하게 됐다.

2022년 사업비로는 총 377개소를 대상으로 30억원을 투입될 예정이다.

이 중 국비는 16억이며 나머지는 곡성군의 예산과 설치자 본인 부담으로 충당된다.

자부담 비용은 에너지원의 종류에 따라 조금 차이가 있을 수 있다.

올해의 경우 태양광 3㎾ 기준으로 100만원 가량의 본인 부담금이 발생했으며 내년에도 유사한 수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신속한 사업 추진을 위해 곡성군은 내년 1월에 군, 업체, 대상자 간 협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이후 3월부터 공사를 시작해 연내에 사업을 완료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또한 곡성군은 앞으로도 계속해서 신재생에너지 보급 융복합 지원 사업에 응모해 군 전역으로 신재생에너지를 보급해나간다는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정부의 그린뉴딜 정책에 발맞춰 친환경 에너지 지원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주민들을 위한 에너지 복지를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