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극복 ‘힘내라 희망전남 장학금’ 수여
상태바
코로나 극복 ‘힘내라 희망전남 장학금’ 수여
  • 이광흠 기자
  • 승인 2021.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대학 졸업반 5천603명에게 개인당 60만원 지급
전남도청
[투데이광주전남] 이광흠 기자 = 전남인재평생교육진흥원은 코로나19로 취업이나 생활에 어려움을 겪는 지역 대학 졸업반 학생 중 일정 자격을 갖춘 학생 모두에게 ‘힘내라 희망전남 장학금’을 지급키로 하고 15일 증서 수여식을 했다.

이날 전남도청에서 열린 수여식에는 전남인재평생교육진흥원 이사장인 김영록 전남도지사와 최일 동신대 총장, 장학금 수혜 대학생을 대표한 학생 6명 등이 참석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전남도민과 대학생에게 조금이나마 위안을 주고 격려한다는 취지에서 지급하는 이 장학금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전국에서 유일하게 지급한다.

장학금은 학생 1인당 60만원씩이며 총 지급 규모는 34억원으로 21개 대학 5천603명이 혜택을 보게 됐다.

중등 교사 임용고시를 준비하는 배준석 씨는 “취업 준비생에게 단비와도 같다”며 “코로나 상황이 장기화하면서 부모님의 어려운 경제사정으로 공부에 집중하는데 부담이 됐는데 주어진 장학금으로 필요한 문제집을 구입하는 등 취업 준비에 큰 도움이 될 것같다”고 말했다.

외국계 기업 입사가 꿈인 김현영 씨는 “외국어 능력을 높이도록 학원 수강비 등에 활용할 계획”이라며 감사의 뜻을 표했다.

김영록 지사는 “힘내라 희망전남 장학금은 미래 전남의 인재로 성장하라는 200만 도민의 기대가 담긴 것으로 취업 빙하기를 이겨내는데 디딤돌 역할을 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