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군, 2022년 생활밀착형 숲 조성 공모 선정
상태바
해남군, 2022년 생활밀착형 숲 조성 공모 선정
  • 김길삼 기자
  • 승인 2021.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 신청사 등 2개소에 실내정원 조성
해남군청
[투데이광주전남] 김길삼 기자 = 해남군이 산림청 주관‘2022년 생활밀착형 숲 조성’공모에 선정됐다.

이번 사업은‘한국판 뉴딜’사업의 일환으로 정원문화 및 산업 확산을 위해 실내 유휴공간에 이용자의 쾌적한 휴식공간을 마련해 주는 새로운 형태의 실내정원 조성사업이다.

해남군은 국비 포함 사업비 10억원을 확보했으며 군 신청사와 문화예술회관 2개소에 생활밀착형 숲을 조성할 예정이다.

더불어 해남군은 코로나19로 지친 의료진과 환자들을 위해 공공의료기관에 실내정원을 조성하는‘2022년 스마트가든 조성사업’에도 선정돼 사업비 6,000만원을 확보, 해남군 보건소와 땅끝치매안심센터 2개소에 스마트가든을 조성한다.

스마트가든은 공기 정화 능력이 탁월한 테이블야자 등을 식재하고 식물 생육상태에 따라 물을 자동으로 공급하는 자동관수장치와 스마트폰으로 유지관리 조작이 가능한 기능을 갖췄다.

한국정원디자인학회가 2019년 실시한 도시생활인을 위한 치유·휴식·관상용 정원 연구개발 자료에 따르면, 실내정원을 10분 체험한 후 측정결과 긴장, 우울, 분노, 피곤, 혼란, 스트레스 등의 수치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군 관계자는“새로운 실내정원인 생활밀착형 숲과 스마트가든 조성으로 코로나19 장기화에 지친 의료진과 군민들이 우울감을 완화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며“향후 효과를 분석해 연차적으로 사업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