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군, 제14호 태풍‘찬투’북상에 따른 상황판단회의 실시
상태바
해남군, 제14호 태풍‘찬투’북상에 따른 상황판단회의 실시
  • 김길삼 기자
  • 승인 2021.0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남군, 제14호 태풍‘찬투’북상에 따른 상황판단회의 실시
[투데이광주전남] 김길삼 기자 = 해남군은 13일 제14호 태풍‘찬투’북상에 따른 상황판단회의를 실시했다.

상황판단회의에서는 각 중앙부처 및 유관기관 전달사항, 태풍 현황 및 전망보고를 시작으로 부서별 사전 대비사항을 점검했다.

해남군은 기상특보에 따른 비상근무 체계를 구축해 상황관리에 철저를 기해 나가는 한편 재해취약지구 점검과 시설물 관리, SNS·마을 방송·재난알림문자 등을 활용한 상황의 신속한 전파 및 주민 대처에 만전을 기해 나갈 예정이다.

특히 지난 2019년 발생한 제17호 태풍‘타파’와 2020년 발생한 제10호 태풍 ‘하이선’이 평년 대비 다소 늦은 9월경 발생해 수확기 농작물에 많은 피해를 준 전례가 있어 철저한 대비를 논의했다.

명현관 해남군수는 “지난 7월 집중호우 피해를 입은 지역의 재발 방지와 함께 관련 부서에서는 태풍 대비실태를 철저히 점검하고 재난상황 발생 시 체계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당부드린다”며“군민들께서도 태풍 관련 기상 상황에 관심을 갖고 방송이나 재난문자를 통해 안내하는 내용을 준수해 피해가 없도록 대처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