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교육청, 취약계층 학생 방역물품 지원
상태바
전남교육청, 취약계층 학생 방역물품 지원
  • 김길삼 기자
  • 승인 2021.0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중?고?특수학교 대상 학생 3만명에게 1인당 5만원 상당
전라남도교육청
[투데이광주전남] 김길삼 기자 = 전라남도교육청이 2학기 전면등교에 따른 코로나19 감염병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올 하반기 취약계층 학생에게 방역물품 꾸러미를 지원하기로 했다.

전남교육청은 2021년도 교육비특별회계 제2회 추가경정예산에 15억원을 편성, 1인당 5만원 상당의 방역물품 꾸러미를 도내 초·중·고·특수학교 학생 중 취약계층 3만여명에게 지원한다고 24일 밝혔다.

전남교육청은 지난해에도 취약계층 학생에게 방역물품 구입비를 지원해 마스크 수급이 원활하지 못한 상황에서도 취약계층 학생들의 건강증진 및 방역 공백 최소화를 위해 노력했었다.

정미라 안전복지과장은 “이번 방역물품 지원으로 취약계층 학생들이 건강하고 밝게 코로나19를 이겨냈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한 아이도 포기하지 않는 따뜻하고 평등한 교육복지 실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라남도교육청은 2021년 2회 추경예산을 통해 방역물품 외에도 취약계층 학생의 온라인 학습 환경 조성을 위한 노트북컴퓨터 700대 저소득층 학생 대상 토?공휴일 중식비 단가 인상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