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의 겨울은 따뜻했네’..사랑의 온도탑 124도 달성

  • 즐겨찾기 추가
  • 2019.02.20(수) 04:09
‘고창의 겨울은 따뜻했네’..사랑의 온도탑 124도 달성

고창군·사회복지공동모금회, 희망2019 나눔캠페인 이웃돕기 성금모금 마감
73일간 3억원 넘은 성금 모여.. 기관·단체부터 일반 군민모두 한마음으로 울력

김태현 기자 today-gj@daum.net
2019년 02월 13일(수) 03:11
서울시니어스타워 성금전달

[투데이광주=김태현 기자] 고창군이 연말연시를 맞아 ‘희망2019 나눔캠페인(2018년 11월20일~2019년 1월31일, 73일간)’을 펼친 결과, 사랑의 온도탑이 당초 목표보다 높은 124도를 기록했다.

12일 고창군 최종 집계에 따르면 연말연시 이웃돕기 성금모금액은 총 3억5871만8650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당초 목표액 2억8988만7000원 보다 7000만원 이상 더 모금 됐다. 성금은 현금기부 3억2000만원, 물품기부 3800만원 등이다.

고등학교 봉사 동아리를 비롯해 포상금을 전액기부한 자동차 영업사원, 익명의 천사, 매년 100만원 이상 기부하는 나눔리더, 읍면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등 각계각층의 성금전달이 잇따르면서 사랑의온도가 100도를 훌쩍 넘었다.

고창군 공직자들도 나눔과 기부에 앞장서며 780여 만원의 성금을 전달했다. 기탁된 성금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로 전달돼 소외계층의 생계비, 의료비, 주거비, 명절위문금 등으로 지원된다.
고창문화예술협의회 성금전달

유기상 고창군수는 “어려운 경기에도 이웃 사랑에 많은 관심을 주신 단체, 기업 및 군민분들의 사랑으로 목표액을 달성하게 돼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 고창에서도 나눔 문화 확산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고창군은 민선 7기 핵심 시책으로 ‘나눔과 봉사 기부천국 고창 만들기’를 추진하고 있다. 주요 사업으로는 ▲지역사회복지 조직 활성화 ▲기업체․소상공인 나눔과 봉사 기부 참여 확산 ▲공무원 솔선수범 자원봉사 참여 확대 ▲청소년과 함께하는 나눔과 봉사의 가치 공유 등이다.
김태현 기자 today-gj@daum.net
최신기사 많이 본 기사
독자의소리
생생화보